현재접속자 : 30명 (회원:10)
   
 
2019년 10월 18일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HOME > 장르 문학 > 판타지
   제 목    Hiren's story
 
   작 가    하이렌    작 성    2007-06-28 20:23:44
   조 회    67    추 천    135
   소제목    3. 브리싱가멘. -편
작품소개:
숨은 강자들이 주인공을 중심으로 뭉친다! 음유시인 하이렌이 노래하는 대륙이란 오선지에 그려지는 모험의 소나타! 『인간을 신으로 만들어준다는 전설의 신급 무구들의 주인이자 절정의 전사들인 대륙의 4대..
 

   비회원은 뷰어의 폰크크기 조절을 할수 없습니다.
커티스(kurtice) 2007-06-28 20:32:40
이슈타르의 이빨 '따위'라니. 그 녀석 답군.
계피맛(dkvmflxm) 2007-06-28 21:39:53
강자들이 나열된 리스트이니 하이렌은 아직 무사하군요~ㅎㅎ
계피맛(dkvmflxm) 2007-06-28 21:46:08
으아.. 일일이 댓글! 감동먹었어요+_+
푸파킬러(centerist) 2007-06-29 00:01:53
;;;; 이거;; 오늘 다 달은 댓글이건만... 각자에 다 댓글을 달아놓으셨더군요 아주 감동입니다 ㅎㅎ 솔찍히 댓글을 남겨놓아도.. 그리 유명한 글이 아니면 제 댓글만이 꼴랑 남아있는게 태반이다 보니까 작가님들이 이렇게 달아주시면 참 감사하답니다 독자의 입장으로서요 ㅎㅎ
이번에는... 로키쪽으로 넘어왔군요.. 교수라는 직업이... 세이지에 지나지않고 뭔가 연구를 하고 가설을 세우며 논문을 쓰는 모습이 아주 인상적입니다 위져드는 행동파라고 본다면... 여기에 나오는 프로페서는 실제의 연구자에 가깝군요 진짜... 교수의 일을 하는... 존재.. ㅎㅎ
리벨리온과 붙는 빨간머리...그러니까 카란 그리니드는 왠지 만돌린과 파티였던.. 그 전설의 어쌔신과.. 뭔가 연관이 있는듯하군요.. 점차점차 갈수록 흥미가 돕니다 ㅎㅎ 227라인에도 불구하고... 실제로는.. 금방금방 본듯한 느낌이 들어서 조금 아쉽네요 ㅎㅎ
상병장들의 컴퓨터 제한이 걸리다니 상당히 안타까운 일입니다.. 자주 못들어오시는건가요;;ㅎㅎ
몽고나(mogona) 2007-06-29 14:40:32
상병장...네 이놈들..ㅡㅜ[상병장들의 나이대를 계산해보면...저랑 동기떄들 사람 아니면 바로 위일지도..아니 어쩌면 제가 아래..ㄷㄷ] 컴터실왜 시간을 왜 제한 하는 것인지 모르겠네요..ㅡㅜ 컴터실 문짝아!!떨어져라..퍼억; 하이렌님의 경이로운 일일이 댓글; 대단하십니다;;ㄷㄷㄷbbb
하이렌(wjdeotkd) 2007-06-29 18:08:57
커티스// 헤, 왔어? 그 녀석 답지! 깔깔깔.

계피맛//저야말로 제 글에 남겨주신 댓글에 눈물겨운 감동을... 정말 언제나 너무 감사해요! 계피맛씨 말대로 저 리스트에는 하이렌의 이름은 없답니다- 낄낄낄-

푸파킬러//저야말로, 제 글에 댓글 남겨주시는 분들의 수고를 어찌 감히 무시할 수 있을까요! 댓글들이 없었다면 하이렌의 이야기는 여기까지 오지도 못했다구요! 하하. 듀공은 실제 제 친구가 모델이에요. 마책 세이지- 전승할 때 그런 희귀캐릭은 전승하기 조금 아깝다고 다들 만류했던...풉. 만돌린의 과거 파티는 단 몇 줄로만 잠깐 나왔는데 기억하고 계셨네요! 푸힛-

몽고나//제가 지금 병장OTL  간부들이 1,2등병(?)들 컴퓨터 시간을 대폭 늘리는 바람에, 상병장들은 일주일에 삼 일 정도로 제한되어버렸어요.OTL 지금도 다음 편을 써 놓고 못 올리는 실정... 댓글만 바로 달고 가야되는 이 긴박감...!!-_ ㅠ 안타깝습니다.OTL  글쓰는 입장에서 댓글은 참 고마운 존재더라구요. 너무 너무 소중함!

여러분들, 모두 너무 고마워요!>_ <
몽고나(mogona) 2007-06-29 23:10:09
커어억;제가 이해를 잘못;[어쩐지 댓글을 달면서도 갸우뚱거리고 있었습니다...가을쯤 나오신다고 했떤거 같은데 말이죵[이것도 맞는건지..퍼어억] 간부가 왠수군요..끄응..차라리 컴퓨터의 수를 늘리는 방법을 택하지요..ㅡㅜ 암튼 투자를 하는 것에 있어선 울나라 간부들은 너무 짭니다. ㄷㄷㄷ 목숨을 건 리플 정말로 감사드려요ㅜㅜ
하이렌(wjdeotkd) 2007-07-01 08:38:48
넵- 11월, 가을에 전역합니다!(가을남자*-_-*) 하하.
컴퓨터의 수를 늘린다는 수는 절대로 두지 않을 저희 행정보급관님의 방침을 잘 알고 있기에, 그저 정해진 시간에 최대한 빨리 자리를 잡으려 노력하는 수 밖에 없지요.orz
이클립스(rjwp3013) 2007-07-01 17:15:27
리스트... 하이렌이 들어갈리없으니.. 헛고생만하는 사람들이네 ㅋㅎㅎㅎ...
하이렌(wjdeotkd) 2007-07-01 17:23:04
낄낄낄. 자~ 이제 얽히고 섥혀야겠지- 어떻게 엮여 갈려나-
061TL(gkxmdnqls) 2009-03-13 22:34:50
싸움박질 참들 좋아하지요 ㅋㅋ
* 로그인 하셔야 댓글을 달수 있습니다.
▶ 하이렌님의 작품 [Hiren's story] 목록    [Total: 394.4 Kb]
 
    소제목
 
    편수 작성일 크기 조회 추천 댓글
 
  7. 재회.
 
 61 [8] 2007-11-29 7.0 Kb 52 143 8
 60 [6] 2007-11-24 8.4 Kb 26 124 6
 59 [7] 2007-11-23 10.4 Kb 20 128 7
 58 [7] 2007-11-23 9.1 Kb 16 128 7
 
  [#3.지그프리트.]
 
 57 [7] 2007-10-26 5.0 Kb 43 139 7
 
  [쉬어가기]
 
 56 [7] 2007-09-30 2.7 Kb 40 115 7
 
  6. 알데바란으로.
 
 55 [8] 2007-09-30 7.6 Kb 31 134 8
 54 [8] 2007-09-30 6.7 Kb 34 132 8
 53 [8] 2007-09-04 8.3 Kb 62 123 8
 
  [#2.코코-발렌시아]
 
 52 [8] 2007-09-02 10.5 Kb 36 137 8
 
  [쉬어가기]
 
 51 [5] 2007-09-02 1.3 Kb 28 122 5
 
  5. 연금술사와 강신술사.
 
 50 [13] 2007-08-27 6.5 Kb 65 121 13
 49 [10] 2007-08-25 5.7 Kb 41 118 10
 48 [9] 2007-08-23 6.1 Kb 39 145 9
 47 [9] 2007-08-23 5.7 Kb 31 129 9
 46 [9] 2007-08-19 5.4 Kb 44 139 9
 45 [10] 2007-08-19 7.5 Kb 39 136 10
 44 [11] 2007-08-15 7.2 Kb 51 139 11
 43 [13] 2007-08-14 6.6 Kb 42 137 13
 42 [10] 2007-08-09 7.3 Kb 44 129 10
 
  [#1.크림힐트]
 
 41 [14] 2007-08-07 7.3 Kb 53 129 14
 
  [쉬어가기]
 
 40 [10] 2007-08-06 1.9 Kb 37 133 10
 
  4.영혼재래설(비뚤어진 꿈)
 
 39 [9] 2007-08-05 6.2 Kb 31 127 9
 38 [10] 2007-08-05 7.0 Kb 31 118 10
 37 [11] 2007-08-04 6.9 Kb 35 119 11
 36 [9] 2007-08-02 7.8 Kb 40 115 9
 35 [12] 2007-07-29 6.6 Kb 50 137 12
 34 [10] 2007-07-28 7.3 Kb 51 128 10
 33 [12] 2007-07-26 6.3 Kb 57 134 12
 
  [쉬어가기]
 
 32 [10] 2007-07-22 3.5 Kb 53 113 10
 
  3. 브리싱가멘.
 
 31 [11] 2007-07-22 9.6 Kb 48 113 11
 30 [12] 2007-07-22 7.9 Kb 40 121 12
 29 [10] 2007-07-22 8.1 Kb 46 121 10
 28 [12] 2007-07-21 7.1 Kb 42 140 12
 27 [10] 2007-07-17 7.1 Kb 49 120 10
 26 [9] 2007-07-15 6.4 Kb 51 121 9
 25 [11] 2007-07-15 7.5 Kb 50 129 11
 24 [12] 2007-07-14 6.1 Kb 53 120 12
 23 [20] 2007-07-01 5.9 Kb 83 122 20
 22 [11] 2007-06-28 5.9 Kb 67 135 11
 21 [12] 2007-06-26 6.4 Kb 46 144 12
 20 [12] 2007-06-17 5.8 Kb 48 128 12
 19 [10] 2007-06-16 6.2 Kb 49 131 10
 
  [쉬어가기]
 
 18 [10] 2007-06-15 3.8 Kb 56 131 10
 
  2. 아직은 때가 아니구만요.
 
 17 [10] 2007-06-15 4.9 Kb 45 124 10
 16 [9] 2007-06-14 4.8 Kb 44 124 9
 15 [10] 2007-06-13 7.7 Kb 45 132 10
 14 [10] 2007-06-12 5.0 Kb 49 131 10
 13 [10] 2007-06-10 7.4 Kb 58 122 10
 12 [10] 2007-06-10 3.9 Kb 54 124 10
 11 [10] 2007-06-09 5.9 Kb 64 139 10
 10 [12] 2007-06-07 8.0 Kb 77 130 12
 9 [8] 2007-06-03 7.3 Kb 60 119 8
 8 [13] 2007-06-03 7.3 Kb 79 125 13
 
  [쉬어가기]
 
 7 [9] 2007-06-03 4.7 Kb 79 132 9
 
  1. 하이렌, 하이렌을 만나다.
 
 6 [9] 2007-06-02 8.5 Kb 72 129 9
 5 [11] 2007-05-27 6.6 Kb 79 143 11
 4 [14] 2007-05-26 6.1 Kb 89 141 14
 3 [14] 2007-05-26 6.0 Kb 121 133 14
 2 [10] 2007-05-26 4.7 Kb 162 135 10
 
  [프롤로그]펜릴은 죽었다.
 
 1 [22] 2007-05-26 6.0 Kb 321 135 22
 
제목 이름 내용